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1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MLB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5년06월13일 17시31분 ]


손연재가 아시아 선수권 대회 개인종합 2연패를 달성한 소감을 밝혔다.

손연재(21 연세대)는 6월13일 충청북도 제천시 세명대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제7회 아시아 리듬체조 선수권 대회’ 개인종합 결승서 볼 18.150점, 곤봉 18.000점, 리본 18.200점, 후프 18.150점을 받았다.

손연재는 개인 종합 결승 최종 합계 72.500점을 받은 손연재는 금메달을 목에 걸며 2013년에 이어 개인 종합 2연패를 달성했다. 이로써 손연재는 개인종합 우승과 종목별 결선 후프, 볼 금메달로 대회 3관왕에 올랐다.

손연재는 우승을 차지한 후 중계 방송사와 가진 인터뷰에서 “(경기가 4일 동안 진행되면서) 오늘이 체력적으로 가장 많이 힘든 날이었다. 저뿐만 아니라 모든 선수들이 마찬가지였을 것이다. 제가 이겨내야할 부분이었기 때문에 이 악물고 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전날 종목별 결선에서 전종목 금메달을 노리던 손연재였지만 곤봉, 리본에서 뜻하지 않은 실수가 나오면서 리본, 볼 금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이에 대해 손연재는 “어제 실수 안하는 것이 목표였는데 실수가 많이 나와서 스스로 실망하고 속상했다. 아직 시합이 끝나지 않았으니까 최대한 마음을 다잡으려고 노력했다. 가장 중요한 것은 개인 종합이기 때문에 놓치고 싶지 않았다”고 당차게 말했다.

개인 종합을 위해 전날 실수를 잊는 것이 가장 중요했지만 손연재도 사람인지라 신경이 쓰일 듯 했다. 그러나 손연재는 전날 실수를 완전히 털어내고 완벽한 연기로 전종목 18점대 점수를 받으며 2연패를 달성했다.

손연재는 “연습이 100% 다 됐다고 해도 순간순간 그날의 컨디션에 따라서 얼만큼 집중하느냐에 따라 결과가 달라진다고 생각한다. 어젠 최대한 집중하려고 노력했지만 부족했다. 오늘은 개인 종합이다 보니까 4종목 다 집중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손연재는 “아시아 선수권 대회가 잘 끝나서 기쁘다. 저에게 있어서 이번 시합의 가장 큰 의미는 마지막 날 개인 종합에서 실수 없이 4종목을 연기한 것이다. 보완해야 할 점을 많이 보완해서 앞으로 대회들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 도전하는 손연재이지만 일단은 눈앞의 대회들을 잘 치르겠다는 뜻을 전했다. 손연재는 “리우올림픽은 2016년에 열리는 경기여서 일단 2015년 유니버시아드 대회, 세계 선수권 대회를 잘 마무리하는 것이 첫 걸음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체력적으로 힘들다 보니까 쉬고 싶다”는 손연재는 “끝까지 지켜봐주시고 응원해주셔서 오늘 경기를 잘할 수 있었던 것 같다. 앞으로도 항상 좋은 모습 보여드리려 노력하겠다”고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올려 0 내려 0
이용훈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윤석민 메이저리그 볼티모어와 3년간 총액 1,300만달러에 계약 (2014-02-14 14:49:48)
엘캐시 토큰 상용화의 문을 연다
속보 한은, 기준금리 0.25% 인...
속보)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의표명
비트코인(BTC) 등 가상화폐의 리...
미재무장관,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가...
창조이앤이 3,000억 신재생에너지...
위에펠 그룹의 리버스 세스코인 프리...
빅마마 - 체념 (뮤직비디... flash